작성일 : 17-07-18 17:46
다문화 이중언어 말하기로 나의 꿈과 미래를 꿈꿔요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46  

□ 대전서부교육지원청(교육장 김동문)은 7월 18일(화) 14:00, 배재대학교 아펜젤러 기념관에서 초등학생 13명을 대상으로 ‘다문화학생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를 개최했다.

◯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는 다문화학생들이 한국어와 부모 나라의 언어로 자신의 생각을 각 3분씩 자유롭게 발표하며, 이를 통해 다문화학생들의 올바른 자아정체감을 형성하고 이중언어 의사소통 능력을 향상시키며, 더 나아가 글로벌 인재로 육성하기 위한 것이다.

◯ 또한, 이번 대회에는 학교장 추천을 받은 초등학생 13명이 독일어, 베트남어, 인도네시아어, 일본어, 중국어, 힌디어 등 6개 모국어와 한국어로 참가해 다문화와 관련한 자유주제로 발표했다.

□ 이중언어 말하기 대회에 참가한 한 학생은 “처음엔 대회에 나올까 많이 망설이기도 했지만, 다른 친구들보다 하나의 말을 더 할 줄 안다는 것이 얼마나 훌륭한 것인지 선생님께서 많이 격려해 주셔서 대회에 나오게 됐다”며 “많은 친구들 앞에서 말하는 것이 무척 떨리고 긴장되었지만 두 나라의 말을 한다는 것이 매우 자랑스러웠고, 앞으로도 이런 대회가 있으면 더 열심히 준비해서 꼭 참가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대전교육청 박현덕 유초등교육과장은 “이제 다문화 학생은 우리 사회에 없어서는 안 될 아주 중요한 인재들이며, 이 대회를 통해 다문화에 대한 생각과 인식이 더욱 많이 바뀌어 당당히 한국사회의 일원으로 살아가는데 많은 도움과 지원을 줄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학생들이 이중언어 재능을 키워 꿈과 끼를 살릴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다문화 교육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